대내외활동

강연협, 협회활동, 사회공헌활동 등 각종 대내외 활동 소식을 모았습니다.

2020-09-22

따뜻한동행, 첨단보조기구 전달식

조회 수 51 페이스북트위터 Email


사회복지법인 따뜻한동행(이사장 김종훈)이 건설사업관리 전문기업 한미글로벌과 함께 장애가 있는 젊은 인재 7명에게 첨단보조기구를 지원했다고 22일 밝혔다.

 

따뜻한동행 첨단보조기구 지원사업은 장애인이 꿈을 실현하며 사회적 리더로 성장할 수 있도록 맞춤형 첨단 보조기구를 지원하는 사업이다. 건설사업관리 선도기업인 한미글로벌의 후원으로 11년간 지속적으로 진행하여 현재까지 총 71명의 장애인에게 장애 유형을 고려하고 꿈 실현에 기여할 수 있는 첨단 보조기구를 지원했다.

 

금년에는 3월부터 7월까지 ‘2020 첨단보조기구 지원사업’ 공고를 통해 신청자를 모집했다. 이후 서류 및 인터뷰 등 다각도 심사를 거쳐 ▲문화체육 ▲예체능 ▲사회교육 ▲아동·청소년 분야에서 최종 7명을 선발했다.

 

삼성동 한미글로벌 마에스트로 회의실에서 진행된 전달식에는 판소리 명창 꿈나무 최예나(16)씨, 프리랜서 작가 김민주(35)씨, 영화?드라마 PD를 꿈꾸는 곽하람(25)씨 등 최종 선정자가 참여해 맞춤형 보조기구를 전달받았다.

 

한국예술종합학교 방송영상과에 재학중인 곽하람(25)씨는 “기존 카메라 장비는 비장애인의 눈높이에 맞추어 있어 실시간으로 화면을 볼 수 없어 영상 제작에 어려움을 겪었다. 하지만 이번 기회로 카메라 무선 송수신기 및 모니터 장치를 지원받게 되어 직접 원활하게 영상 편집 및 제작을 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”며, “앞으로 누구나 공감하고 재미있게 빠져드는 영화?드라마 제작 PD가 되어 장애에 대한 편견을 없애는 데에 일조하고 싶다”고 소감을 전했다.

 

따뜻한동행 김종훈 이사장은 "첨단보조기구가 꿈을 이루주지는 못하지만 꿈에 한 걸음 다가설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”며, “따뜻한동행은 여러분들이 만들어갈 아름다운 도전의 길에 한결 같은 마음으로 응원하며 함께 걷도록 하겠다”고 말했다.

 

한편, 따뜻한동행은 2010년 설립돼 장애인들을 위한 공간복지 지원, 첨단보조기구 지원, 일자리 창출 및 자원봉사활동 지원과 국제개발협력 등을 실시하는 순수 비영리단체다.